홍보

날마다 새롭게 거듭나는 더유제약이 되겠습니다.

보도자료

제목
검색

15건의 게시글

대표 사진 보도 기사
[약업신문] 제약업계, 탈모치료제 다양한 제형 공략 ‘소비자 니즈’ 반영 편의성 높인 제품 속속 등장 환경 변화와 지나친 스트레스 등으로 젊은층 탈모환자들이 지속적으로 늘어나며, 탈모는 더 이상 중장년층 만의 질환이 아닌, 전 연령대 고민거리로 자리잡았다. 때문에 탈모치료제에 대한 관심 역시 높아지고 있으며, 제약업계도 다양한 탈모치료제를 선보이며 소비자 니즈를 충족시키고 있다. 특히 환자들이 좀 더 편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편의성을 높인 다양한 제형의 탈모치료제들이 탈모 환자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이하 생략) 더유제약에서는 최근 스펀지 형태(일명 물파스 타입) ‘마이모닉액5%’를 출시했다. 이 제품 역시 미녹시딜을 주 성분으로 하고 있는 탈모치료제로, 한쪽은 스펀지, 한쪽..
[약사공론] 제약회사 영업사원 '금녀의 문'? 이 회사는 '여성 천국' 더유제약, 가정 친화적 복지 눈길...모 지점은 절반이 여자 다국적 제약사를 시작으로 여성임원 승진까지 사례는 다양하다. 하지만 아직 국내에서도 상대적으로 여성의 참여가 적은 분야가 있다. '국내사의 영업사원' 분야다. 업계 내부에서 추정하는 국내사 내 영업직원의 비율은 채 10%가 되지 않는다. 다국적 제약사의 경우 적게는 20%에서 많게는 35%까지 차지하고&n..
[아주경제] [新경제, 中企 현주소 ⓶워라밸]‘대기업 향유물?’ 일·가정 균형 갖춘 ‘찐中企’는 어디 (...일부 발췌) 중소기업의 고질병 중 하나인 ‘인력난’을 풀어낼 해법으로 워라밸이 지목된다. 최근엔 ‘일·가정 균형’의 중요성이 부각되면서 이러한 흐름을 타고 ‘근무·복지 여건이 열악하다’는 편견을 깬 중소기업이 적잖다. 중소기업중앙회에 따르면, 청년들이 중요하게 생각하는 일자리 특성을 보유한 중소기업이 늘고 있다. 이들은 주로 출퇴근, 연차사용, 자기계발 지원, 출산·육아휴직 등 대표적인 복지제도를 보장해 주면서 기업별 상황에 맞게 추가적인 제도를 도입·운영한다. 의약품 제조 및 판매기업인 더유제약은 직원 스스로 라이프스타일 및 선호도에 따라 복지 항목(건강, 문화, 자기계..
[중소기업뉴스] [신입직원 일상 VLOG] '제약회사 영업사원의 열정!' 더유제약 대한민국 근로자 82%가 속해있는 중소기업의 이야기 그 곳에서 꿈을 펼치는 신입사원들의 뜨거운 하루하루가 리얼한 다큐영상으로 소개됩니다. ▼클릭시 해당 동영상을 재생하실 수 있습니다. SBSCNBC 리얼다큐 ‘스마트 청년 일자리 프로젝트 JOB담'이 제약업체 더유제약 영업팀의 신입사원 김예린(26)씨의 성장기를 담았다.   올해 입사 6개월 차 김씨는 현재 동기들 중 영업실적 1등을 달성했다. 아무래도 제약영업은 강한 체력이 필요한 만큼 남성들이 많이 선호한 직종이었다. 하지만, 160cm 남짓한 아담한 체구의 예린 씨는 특유의 다부진 에너지로 제약영업의 다크호스로 떠올랐다. 팀 분위기도 한몫 했다. 더유제약의 영업팀은 7명 중 팀장을 포함한 5..
[데일리팜] 더유제약 '물파스 타입' 탈모치료제 약국서 인기 ●마이모닉액5%, 소비자 니즈 맞춰 스펀지 형태 개발 ●스트레이 타입 듀얼 장착으로 사용 편의성 개선 [데일리팜=이석준 기자] 더유제약이 탈모치료제 시장에서 영향력을 넓히고 있다. 더유제약은 최근 약국에 출시한 바르는 탈모약 '마이모닉액5%(주성분 미녹시딜)'이 매출 신장을 이뤄내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회사는 마이모닉 선전을 새로운 타입의 소용용기(어플리케이션)가 원동력이 됐다고 분석했다. 더유제약에 따르면, 마이모닉은 기존의 스프레이, 정량캡 등으로 제공되던 기존 제품들과 달리 스펀지 형태(일명 물파스 타입)의 어플리케이션을 개발했다. 20mL로 소분해 사용할 수 있도록 제작됐으며 눈금이 있어 정량 사용이 용이하다. 또한 한쪽은 스펀지, 한쪽은 스프레이를 장..
[약사공론] 이 제품 신묘하다…더유, 탈모약 용기 차별화로 '눈길' ●일명 물파스타입 용기로 소비자 만족도 높여 이미 시장포화상태인 탈모치료제 시장에서 독특한 아이디어로 눈길을 끄는 제품이 약국과 소비자들 사이에서 인기를 얻고 있다. 더유제약(대표 김민구)이 최근 약국시장에 본격 출시한 탈모치료제 마이모닉액5%(주성분 미녹시딜)가 바로 그것. 이 제품이 화제를 모으는 비결은 새로운 타입의 소분용기에 있다.  스프레이, 정량캡 등으로 제..
[약사공론] 더유, 환자부담 줄인 '모모페시아' 출시…탈모시장 공략 탈모시장에 새로운 경쟁자로 조명받고 있는 더유제약이 새로운 제품으로 시장 공략에 나선다. 더유제약은 기존에 출시한 탈모치료제 ‘모나페시아’를 ‘모모페시아’로 변경해 출시했다. 회사는 “탈모는 장기간 치료를 필요로 하는 질환인 만큼 갈수록 가중될 수 있는 환자들의 부담을 더욱 줄이기 위해 모모페시아를 출시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모모페시아’는 피나스테리드 계열의 제네릭 제품이다. 현재 ‘毛more’를 캐치프레이즈로 내세운 공격적인 마케팅으로, 남성형 탈모증 치료제 시장에서 인지도를 넓혀가고 있다. 한편 전문의약품 탈모치료제 시장은 지난해 상반기 기준 570억원 규모로..
[약사공론] “소비자가 약국에 올 수 있는 제품 만들고 싶습니다” 더유제약의 김민구 대표는 영업사원들 사이에서는 입지전적인 인물 중 하나로 꼽힌다. 피부과와 비뇨기과 시장에서 유명했던 그는 돌연 ‘더마톨로지와 유롤로지’에 특화된 더유제약을 만들었다. 회사는 이후 불과 수년 만에 수백 억원의 매출을 기록하며 어엿한 생산시설을 갖춘 강소 제약사로 발돋움했다. 이런 그가 새로운 도전 분야로 삼은&n..
[뉴스1] 주35시간 일하고 무조건 '칼퇴근'…워라밸甲 중소기업 104개 선정 (서울=뉴스1) 최동현 기자 = #. 광고플래닛 전문기업 ㈜인라이플은 사내 구성원의 '워라밸'(일과 삶의 균형)을 위해 근무시간을 파격적으로 줄였다. 매월 둘째·셋째주 금요일을 '슈퍼프라이데이'로 정하고 전 사원이 오후 1시에 퇴근한다. 첫째·둘째주 화요일에는 점심시간을 두배로 연장하는 '더블런치타임'을 도입했다. 한주가 시작하는 월요일에는 한 시간 더 '꿀잠'을 잘 수 있다. 인라이플은 직장인 '월요병'을 고려해 매주 월요일 출근 시간을 한 시간 늦춘 '좀더자도된데이'를 시행하고 있다. 수요일은 근무시간이 끝나면 강제로 퇴근하는 '칼퇴근제'가 운영된다. 중소기업중..
[데일리팜] 더유제약, 응급피임약 LNG시장 노레보원 제치고 1위 [데일리팜] 2019-05-14 더유제약, 응급피임약 LNG시장 노레보원 제치고 1위 지난 1월 유비스트 기준...시장 진출 2년만에 '쾌거' 더유제약(대표 김민구)이 2년 만에 응급피임약 시장의 새로운 강자로 떠오르고 있다. 응급피임약 시장은 LNG(Levonorgestrel)와 UPA(Ulipristal Acetate), 두 가지 제제로 양분된다. 14일 회사 측에 따르면 지난 1월 유비스트 OBGY 의원기준으로 더유제약이 독점 판매중인 세븐투에이치정(콜마파마)이 LNG에서 최초로 오리지널 제품인 현대약품의 노레보원정을 제치고 처방 1위에 올랐다. 응급 피임약 시장은 현대약품의 노레보원정과 바이엘의 포스티노원정, 명문제약의 레보니아 정등 대형 제약사..